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원 시은소교회 세습, 62번째 세습교회


DEFAULT

시은소교회의 설립자인 김성길 목사가 아들 김철 목사에게 담임목사직을 위임하는 예배를 주관하고 있는 모습 | 시은소교회홈페이지

대형 교회의 세습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수원의 한 대형 교회가 담임 목사직을 설립자의 아들에게 세습했다.

교인이 3,000명이 넘는 수원 시은소교회 김성길 목사는 지난 6월 위임 예배를 통해 아들 김철 목사에게 담임목사직을 넘겼다.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가 지금까지 확인한 기준에 따르면 시은소교회는 이로써 62번째 세습교회가 됐다.

뉴스앤조이 보도에 따르면 시은소교회는 김성길 목사의 은퇴를 앞두고 김철 목사를 후임 당회장으로 낙점한 뒤 지난 3월 공동의회를 열어 김철 목사의 담임목사 임명안을 통과시켰다.

시은소교회의 세습은 소속 교단인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의 세습 반대 결의조차 무시한 것으로 비판을 받고 있다.
CBS노컷뉴스에 따르면 예장합동은 지난해 9월 경기도 화성 신텍스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총회에서 담임목사직 세습불가를 담은 안건을 통과시켰다.

시은소교회의 설립자인 김성길 목사는 1975년 시은소교회의 전신인 수원남문교회를 세운 뒤 이를 수원의 대표적인 대형 교회로 성장시킨 인물이다.

이에 대해 시은소교회 쪽은 뉴스앤조이에 다음과 같은 입장을 보내왔다.

"어떤 교회든지 후임자를 세우고자 할 때 그 교회에 가장 적합한 목회자를 찾습니다. 자격 유무를 떠나 아들이기 때문에 후임자가 되어야 한다는 것은 잘못된 방법이지만, 반대로 아들이라는 이유로 무조건적으로 후보에서 배제되는 것도 오류입니다. 아들이든 아들이 아니든 시은소교회의 담임목사로 가장 적합한 목사를 세웠습니다.
교회의 새로운 후임자를 정하는 일은 담임목사가 사사로이 결정할 수 있는 일이 아닙니다. 교회의 치리를 담당하는 당회와 공동의회가 있습니다. 공동의회를 통해 3분의 2 이상의 찬성으로 가결되어 김철 목사가 시은소교회의 2대 담임목사로 청빙됐습니다. 모든 과정이 적법하게 이루어졌습니다.
자의든 타의든 아버지의 대를 이어서 아들이 목회를 하면 세간에서 세습이라고 이야기를 할 수 있습니다. 그러한 관점을 가지고 보면 시은소교회도 그 범주에 들어갑니다. 따라서 새로 위임받은 김철 목사도 그 부분에서 자유로울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분명한 사실은 젊은 목회자가 위임을 받고 교회와 교인들의 신앙을 유익하게 하기 위해 애쓰는 모습을 볼 때 부정적인 측면보다는 긍정적인 면이 더 많다는 것입니다."

대형교회의 세습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가 지금까지 확인한 세습 교회는 충현교회, 광림교회, 강남제일교회 등 61개나 된다.

  • 돌아온탕자 2018.06.10 14:02
    이 교회 2번째 세습했습니다. 확실하게 다뤄주세요. 김성길>김철(첫째)>김철승(셋째) 으로 이어집니다. 김철목사 사퇴에 대한 부분도 제대로 교인들에게 알리지 않고, 셋째 아들 목사에게 세습해버렸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6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교회 세습방지법 입법' 적극 추진 세반연 2013.05.08 80541
105 한국기독교, 대형교회 모델로 세습 무차별 확산 file 세반연 2013.07.04 44028
104 학술 심포지엄 <교회세습, 신학으로 조명하다> 언론보도 file 세반연 2013.05.08 45696
103 증가성결교회 세습반대, "주의 종에게 대들긴 했지만 무사합니다" file 세반연 2013.05.08 81255
102 주요 교단들 ‘목회 세습 방지법’ 헌의안 속속 file 세반연 2013.05.08 76817
101 임마누엘교회 변칙세습 철회되나? file 세반연 2013.05.08 88262
100 인천순복음교회 세습 관련 기사 모음 세반연 2015.12.15 71243
99 예장통합 평양노회, '교회세습 반대' 총회에 헌의키로 file 세반연 2013.05.08 85015
98 세습, 교회 규모에 무관 ... 유명교회 다수 세반연 2013.05.15 68330
97 세반연 자문위원 황광민 목사님 인터뷰 (바른교회아카데미 저널 <좋은교회> 2013. 2월) file 세반연 2013.05.08 44267
96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출범 관련기사입니다 세반연 2013.05.08 44516
95 교회 세습 반대에 대한 각 교단총회 언론보도 세반연 2013.09.30 40284
94 감리교단, 김국도 목사 세습에 대한 시선 '우왕좌왕' file 세반연 2013.05.08 86768
» [허핑턴포스트코리아 7/24] 수원 시은소교회 세습, 62번째 세습교회 1 세반연 2014.07.30 40284
92 [한국일보 3/23] 개신교 미뤄진 '담임목사 세습 금지' 세반연 2014.05.15 61374
91 [한겨레 뉴스 3/18] 명성교회 ‘변칙세습’ 논란 새 교회 창립해 아들 지원 세반연 2014.03.19 39049
90 [크리스천투데이] 통합 헌법위 “지난 총회 ‘세습방지법’ 결의는 위법” 세반연 2014.02.05 39962
89 [크리스천투데이 4/20]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청빙결의 무효, 엄중히 선고해야” 세반연 2018.05.03 34422
88 [크리스천 NOW 18화] 세습의 진화, 임마누엘 교회 세반연 2013.05.08 80031
87 [크리스챤연합신문 5/8] 변칙세습, 어떻게 이뤄지고 왜 잘못됐나 세반연 2015.05.29 3685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 03735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11길 20 CI빌딩 301호 | 전화 02-2068-9489 | 이메일 churchseban@gmail.com
Copyright ⓒ 2013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Designed by Rorobra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