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캡.JPG



예장통합총회 재판국은 2018년 12월 4일 열린 회의에서 명성교회 김삼환·김하나 목사 부자세습에 관한 재판을 다시 열기로 했다. 제103회 예장통합총회가 ‘세습은 불법이다’라고 결의했음에도 명성교회 불법세습의 공식적인 철회 절차가 지연되고 있는 가운데 내려진 총회 재판국의 재심 결정을 진심으로 환영한다. 


돈과 권력으로 얼룩진 교회와 교단을 정상화하여 상처받은 성도들을 회복시키고, 나아가 한국교회를 바라보는 한국사회에 신뢰를 심어주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다. 이번 총회 재판국의 재심 결의는 명성교회 부자세습이 불법이며, 이를 유효하다고 결의한 지난 제102회 총회 재판국의 판결이 잘못되었다는 것을 공식적으로 확인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다. 


이로써 불법세습으로 얼룩진 명성교회가 공식적으로 회복하는 절차를 밟게 되는 첫걸음을 시작했다. 하지만 앞으로의 과정을 낙관만 하기엔 아직 이르다. 불법을 옹호하는 세력으로 말미암아 정의가 실현되지 못했던 안타까운 과거의 기억을 비추어 본다면 지금부터 더욱 올곧은 마음으로 매진해야 한다. 


이에 재심을 결의하여 교회 본연의 질서를 회복하려는 제103회 총회 재판국은 지난 총회에서 확인된 총대들의 결의를 따라 적법하게 재심을 진행해야 하며, 어떠한 외적 요인에도 흔들림 없이 신속하고 분명한 판결을 내려야 할 것이다.


‘지연된 정의는 정의가 아니다’라는 법언(法諺)을 기억하고, 추락한 총회의 이미지가 공평과 정의로 다시 회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던 재판국장(강흥구 목사)의 의지가 조속히 실현되기를 기대한다.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는 김삼환·김하나 목사의 세습사태가 철회되고, 한국사회에서 신뢰받는 교회와 교단이 될 때까지 오롯이 이 자리에 서서 외침을 그치지 않을 것이다. 



2018년  12월  5일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공동대표 김동호·백종국·오세택

Atachment
첨부파일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명성교회 세습백서 출간] 돈, 권력, 세습 세반연 2021.04.13 65111
공지 [명성교회세습반대운동] 2013-2020, 8년간의 기록 세반연 2020.12.10 105161
공지 [논평] 명성교회 불법세습, 총회 임원회와 정치부의 공개적 옹호에 대하여 이것이 명성교회 돈과 권력의 힘이다. file 세반연 2020.09.25 119606
공지 [논평] 돈으로 산 명성교회 불법세습, 철회하라! 세반연 2020.04.28 194295
65 [명성교회 불법세습 척결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정녕, 여러분도 명성교회 불법세습 옹호자입니까!" file 세반연 2020.09.24 19335
64 [명성교회 불법세습의 신속한 치리를 촉구하는 기자회견] 총회는 지금 당장 불법세습한 명성교회를 치리하라 file 세반연 2020.09.18 19728
63 불법세습과 재정비리를 규탄하는 서울동남노회 앞 피켓시위 참여 요청 file 세반연 2020.05.07 28405
62 명성교회 불법세습 10만인 반대 서명 요청 3 세반연 2019.10.04 37165
61 [논평] 세습의 길을 터준, 이른바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를 애통해하며 1 file 세반연 2019.09.26 75441
60 [제104회 부총회장 후보 소견발표회 앞 피켓 시위 참여 요청] file 세반연 2019.08.26 34384
59 [논평] 명성교회 김하나 위임 목사 청빙 결의 무효 판결에 대한 논평 세반연 2019.08.26 34786
58 [논평]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은 불법이다! 세반연 2019.07.16 33890
57 명성교회 불법세습 재심에 대한 바른 판결을 촉구하는 공동 기자회견 및 피켓 시위 file 세반연 2019.07.15 33789
56 바른 재심 판결을 촉구하는 명성교회 세습반대 문화제 file 세반연 2019.07.02 34245
55 [성명서] 수치를 알지 못하는 자들아, 소리를 멈추라 세반연 2019.05.03 36967
54 명성교회 불법세습 재심 판결을 촉구하는 총회 재판국 앞 피켓시위 참여요청 file 세반연 2019.04.11 36650
53 [제103회 총회 결의 이행 촉구 긴급 좌담회] “204일, 그들은 무엇을 했는가?” file 세반연 2019.03.20 36238
52 [논평] 서울동남노회를 사고노회로 지정하는 것은 세습을 옹호하는 행태이다 file 세반연 2019.03.13 37168
51 [성명서] 연세중앙교회는 세습을 중단하고 하나님 이름을 부끄럽게 하지 마라 1 세반연 2019.01.23 39873
» [논평] 정의와 회복을 향한 재심 결정을 환영한다 file 세반연 2018.12.05 3974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 03735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11길 20 CI빌딩 301호 | 전화 02-2068-9489 | 이메일 churchseban@gmail.com
Copyright ⓒ 2013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Designed by Rorobra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