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개신교 미뤄진 '담임목사 세습 금지'
예장 합동 총회, 확정 절차 보류… 예장 통합 '교단 헌법에 위배' 논란 일기도
입력시간 : 2014.03.23 21:31:09
개신교계의 담임목사 세습 금지가 주춤거리고 있다. 
23일 개신교계에 따르면 한국 교회의 장자 교단인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합동과 통합은 지난해 목회 세습 금지를 천명하고도 최근 각각 세습 금지를 확정하는 절차를 보류하거나 총회 결의가 헌법에 위배된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예장 합동 총회는 세습 금지를 확정하는 절차를 보류했다. 예장 합동은 지난해 9월 제 98회 총회에서 "교회 세습은 불가하다"고 결의한 바 있다. 하지만 총회 임원회는 13일 회의에서 교회 세습을 9월 열리는 99회 총회에서 재론하기로 한 뒤 세습 관련 회의록만 유일하게 채택을 보류했다. 총회 임원회 정치부원(위원) 목사들이 "세습은 불가하고 (교단) 헌법대로 하기로 한다"라고 결의했는데 "세습은 불가하다"고만 보고했다는 이유에서다. 

예장 통합은 지난해 9월 총회에서 세습금지법을 가결하고 즉시 시행키로 결의한 것이 (교단) 헌법에 위배된다는 이유로 보류했다. 예장 통합의 총회 헌법위원회(위원장 조면호)는 18일 회의를 열어 "총회 결의는 유효하지만 헌법이 개정되기 전에 교회의 고유 권한인 담임목사 청빙권을 제한한 것은 명백한 잘못"이라고 했다. 한 개신교계 관계자는 "하루 빨리 세습 방지법안을 통과시켜 개신교가 세상과 교회로부터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예장 통합에 속한 명성교회의 김삼환(69) 담임목사와 아들 김하나(41) 목사가 변칙 세습 논란에 휩싸였다. 아들 김 목사는 지난해 8월 경기 하남시 새노래명성교회 창립 예배에서 담임 목사로 취임했다. 새노래명성교회는 명성교회가 토지와 건축 비용을 들여 분리ㆍ개척한 것으로 기존 하남기도실 교인 600여명을 흡수했다. 교회세습반대운동연합은 "새노래명성교회 창립은 변칙 교회 세습"이라고 비난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6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교회 세습방지법 입법' 적극 추진 세반연 2013.05.08 80665
105 한국기독교, 대형교회 모델로 세습 무차별 확산 file 세반연 2013.07.04 44113
104 학술 심포지엄 <교회세습, 신학으로 조명하다> 언론보도 file 세반연 2013.05.08 45771
103 증가성결교회 세습반대, "주의 종에게 대들긴 했지만 무사합니다" file 세반연 2013.05.08 81358
102 주요 교단들 ‘목회 세습 방지법’ 헌의안 속속 file 세반연 2013.05.08 76936
101 임마누엘교회 변칙세습 철회되나? file 세반연 2013.05.08 88413
100 인천순복음교회 세습 관련 기사 모음 세반연 2015.12.15 71428
99 예장통합 평양노회, '교회세습 반대' 총회에 헌의키로 file 세반연 2013.05.08 85113
98 세습, 교회 규모에 무관 ... 유명교회 다수 세반연 2013.05.15 68424
97 세반연 자문위원 황광민 목사님 인터뷰 (바른교회아카데미 저널 <좋은교회> 2013. 2월) file 세반연 2013.05.08 44362
96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출범 관련기사입니다 세반연 2013.05.08 44601
95 교회 세습 반대에 대한 각 교단총회 언론보도 세반연 2013.09.30 40360
94 감리교단, 김국도 목사 세습에 대한 시선 '우왕좌왕' file 세반연 2013.05.08 86915
93 [허핑턴포스트코리아 7/24] 수원 시은소교회 세습, 62번째 세습교회 1 세반연 2014.07.30 40369
» [한국일보 3/23] 개신교 미뤄진 '담임목사 세습 금지' 세반연 2014.05.15 61455
91 [한겨레 뉴스 3/18] 명성교회 ‘변칙세습’ 논란 새 교회 창립해 아들 지원 세반연 2014.03.19 39131
90 [크리스천투데이] 통합 헌법위 “지난 총회 ‘세습방지법’ 결의는 위법” 세반연 2014.02.05 40037
89 [크리스천투데이 4/20]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청빙결의 무효, 엄중히 선고해야” 세반연 2018.05.03 34522
88 [크리스천 NOW 18화] 세습의 진화, 임마누엘 교회 세반연 2013.05.08 80137
87 [크리스챤연합신문 5/8] 변칙세습, 어떻게 이뤄지고 왜 잘못됐나 세반연 2015.05.29 3693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 03735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11길 20 CI빌딩 301호 | 전화 02-2068-9489 | 이메일 churchseban@gmail.com
Copyright ⓒ 2013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Designed by Rorobra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