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논평.jpg

 

스스로 지혜 있다 하나 어리석게 되어” (1:22)

 

명성교회 위임목사 세습은 불법입니다. 개교회 권한이나 민주적 절차였다고 주장해도 헌법을 위반한 사실은 변하지 않습니다. 그럼에도 김삼환·김하나 목사 부자와 일부 세습지지 교인들은 헌법과 판결을 묵살하고 명성교회를 불법 점거해오고 있습니다.

 

이번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예장통합·김태영 총회장) 104회 총회는 지긋지긋했던 명성교회 불법 세습 사건을 매듭지을 수 있는 기회였습니다. 순리대로 결정했다면 좋았을 것입니다. 총회는 권위를 세우고, 교회는 세상에 하나님의 이름을 욕먹게 하지 않으며, 심지어 명성교회도 제대로 살릴 수 있었을 것입니다.

 

그러나 제104회 총회는 그렇게 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명성교회 불법 세습을 묵인하고, 더 나아가 교회들이 세습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었습니다. 서울동남노회수습전권위원회(채영남 위원장)가 갑자기 제안한 7인 수습전권위원 구성안을 받아들였고, 7인이 마련한 수습안을 토론 없이 표결로 통과시켰습니다. 이 결정으로 김삼환·김하나 목사 부자와 일부 세습지지 교인들이 받는 타격은 하나도 없습니다. 어차피 2021년이 1월이 되면 김하나 목사는 위임목사가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여기에 더하여 헌법위원회(이현세 위원장)가 스스로 헌법을 부정하는 내용으로 올린 헌법시행규칙 신설 청원안을 1년간 연구토록 하여 은퇴 후 5년이 지나면 세습을 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주었습니다.

 

보여주는 화해에 집착하고 대형교회는 살려줘야 한다는 어리석은 마음이 초래한 결과입니다. 하나로 이어지는 과정을 설계한 사람들, 또 그대로 따라준 사람들은 스스로 지혜롭게 해결했다고 자부할지도 모르지만, 참으로 우둔한 결정을 한 것입니다. 이 끔찍한 불의와 부정에 사람들, 특히 젊은이들이 더욱 실망할 것이고 이 결정을 수용하지 않을 것입니다.

 

자기의 육체를 위하여 심는 사람들은 썩어질 것을 거둘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 하나님은 업신여김을 받지 않으십니다. 우리는 세습을 반대하되 낙심하지 않을 것입니다. 포기하지 않을 것이므로 때가 되면 이룰 것입니다.

 

 

2019926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공동대표 김동호 백종국 오세택

Atachment
첨부파일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논평]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의 판결은 잘못되었다. file 세반연 2018.08.08 28589
62 명성교회 불법세습 10만인 반대 서명 요청 2 세반연 2019.10.04 482
» [논평] 세습의 길을 터준, 이른바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를 애통해하며 1 file 세반연 2019.09.26 690
60 [제104회 부총회장 후보 소견발표회 앞 피켓 시위 참여 요청] file 세반연 2019.08.26 1297
59 [논평] 명성교회 김하나 위임 목사 청빙 결의 무효 판결에 대한 논평 세반연 2019.08.26 1322
58 [논평]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은 불법이다! 세반연 2019.07.16 2068
57 명성교회 불법세습 재심에 대한 바른 판결을 촉구하는 공동 기자회견 및 피켓 시위 file 세반연 2019.07.15 1968
56 바른 재심 판결을 촉구하는 명성교회 세습반대 문화제 file 세반연 2019.07.02 2181
55 [성명서] 수치를 알지 못하는 자들아, 소리를 멈추라 세반연 2019.05.03 3364
54 명성교회 불법세습 재심 판결을 촉구하는 총회 재판국 앞 피켓시위 참여요청 file 세반연 2019.04.11 3608
53 [제103회 총회 결의 이행 촉구 긴급 좌담회] “204일, 그들은 무엇을 했는가?” file 세반연 2019.03.20 3381
52 [논평] 서울동남노회를 사고노회로 지정하는 것은 세습을 옹호하는 행태이다 file 세반연 2019.03.13 3848
51 [성명서] 연세중앙교회는 세습을 중단하고 하나님 이름을 부끄럽게 하지 마라 1 세반연 2019.01.23 5151
50 [논평] 정의와 회복을 향한 재심 결정을 환영한다 file 세반연 2018.12.05 5645
49 명성교회 불법세습 재심을 촉구하는 총회 재판국 앞 피켓 시위 참여 요청 세반연 2018.11.30 5691
48 [논평] 서울동남노회 75회 정기노회에 대한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논평 file 세반연 2018.10.31 5948
47 [행사스케치] 명성교회 세습철회를 위한 서울동남노회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세반연 2018.10.31 5409
46 [성명서] 서울동남노회는 불법세습을 막는 노회로 정상화되어야 한다 세반연 2018.10.31 5692
45 [칼럼] 알기 쉬운 교회세습 논쟁(백종국) 세반연 2018.10.10 6371
44 [논평] 명성교회 세습 바로잡은 총회 결정에 대한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논평 file 세반연 2018.09.14 6671
43 명성교회 세습 판결 반려를 촉구하는 총회 앞 집회 file 세반연 2018.09.07 680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 03735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11길 20 CI빌딩 301호 | 전화 02-2068-9489 | 이메일 churchseban@gmail.com
Copyright ⓒ 2013 교회세습반대운동연대

Designed by Rorobra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